BC카드 바로가기
BC라이프
  • 경제 TIP 알아두면 좋은 팁 괌 여행경비 줄이기
  • 생활 TIP 어렵지 않아요 가습기 청소방법
  • 생활 TIP 따라 해보세요 동치미 담그는법
  • 경제 TIP 알아두면 좋은 팁 괌 여행경비 줄이기
  • 생활 TIP 어렵지 않아요 가습기 청소방법
  • 생활 TIP 따라 해보세요 동치미 담그는법
BC이벤트
  • 괌 인기호텔 특별할인 이벤트
  • GS25 샌드위치 50% 할인
  • 사회공헌
    지역 아동센터 아이들과 떠나는 모험
  • youtube
    BC카드 꿀 혜택 이야기

꿀물 타는법? 아주 간단해요!




 음주 횟수 통계에 따르면, 2회에서 3회 정도 꾸준히 술을 마시는 분들이 29.4% 정도로 가장 많다고 합니다. 연령별로는 19세에서 29세에 해당하는 분들이 음주를 가장 많이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특히 3월에는 새 학기 개강이나 상반기 신입사원 입사 등으로 술자리가 많아지곤 하는데요. 이럴 때 숙취 해소를 위해 찾는 것 중 하나가 바로 꿀물! 오늘은 꿀물 효능과 꿀물 타는법을 소개하려고 하니, 과음으로 속이 불편할 때 참고해보시기 바랍니다.



 에일듯한 추위가 찾아와 면역력이 쉽게 떨어지는 겨울철. 게다가 건조한 날씨 탓에 콧속이 건조해지면서 바이러스가 쉽게 침투할 수 있기에 매년 이맘때쯤이 되면 독감 같은 호흡기 질환 주의보가 발령되는데요. 코감기나 목감기 등 호흡기 건강을 위해 챙겨 먹으면 좋은 음식이 있습니다. 바로 도라지 배즙입니다. 만약 집에서 도라지 배즙 만드는 방법을 알고 싶다면 위의 포스팅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대개 '꿀물 효능' 하면 숙취 해소를 먼저 떠올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런데 꿀에는 비타민과 각종 무기질, 미네랄 등이 풍부하기 때문에 면역력 향상과 피부 건강에도 좋으며, 칼륨 성분으로 나트륨을 배출하는 데도 효과가 있답니다. 특히 아카시아꿀과 마누카꿀은 항암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도 있죠.


 또한, 단당류에 속하는 꿀은 따뜻한 꿀물로 마시면 체내 흡수가 더 빠르다는 사실! 따라서 음주로 인해 떨어진 혈당과 속 쓰림, 숙취를 조절하는 데 탁월하며 피로 해소와 진정효과도 뛰어난 것이랍니다.



 동의보감에는 꿀이 오장을 편안하게 하고, 아픈 것을 멎게 하며, 독을 풀어주는 등 여러 가지 효능이 있는 것으로 나와 있는데요. 상황에 따라 꿀 부작용을 겪을 수도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꿀은 아직 성숙하지 못한 내장에 들어가면 치명적인 독소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돌 전의 아기나 대장 기능이 약한 사람은 먹지 않는 것이 좋답니다. 또한, 몸에 열이 많은 사람의 체질과도 잘 맞지 않아 가슴이 답답해지는 등 꿀 부작용 증상이 생길 수 있죠. 뿐만 아니라 농축된 형태의 꿀은 치아 표면에 잘 달라붙어 충치가 생기기 쉽습니다.



 따뜻한 꿀물 타는법은 아주 간단합니다. 꿀과 따뜻한 물만 있으면 끝이죠. 꿀물 타는법 첫 단계는 적당히 따뜻한 물 한 컵을 준비하는 것인데요. 이때, 뜨거운 꿀물은 꿀에 있는 영양소 중 열에 약한 비타민 등이 손실될 수 있다는 사실! 그러니 꿀이 가진 영양분을 온전히 섭취하고 싶다면 뜨거운 꿀물보다는 적당히 따뜻한 꿀물을 권해드립니다.


 꿀물 타는법 두 번째 단계는 준비해둔 따뜻한 물에 꿀을 서너 숟가락 정도 넣어 섞는 것입니다. 물론, 숙취가 심하다거나, 달달한 맛을 좋아하는 등 상황에 따라 꿀을 더 넣어도 좋죠. 여기까지, 간단하게 꿀물이 완성되었습니다.


 

 여름에는 따뜻한 꿀물이 부담스러울 수 있습니다. 이럴 때는 시원하게 만들어 먹는 것도 좋은데요. 꿀물을 시원하게 마시는 것이 낯설거나 의아한 분들도 있을 수 있겠지만, 시원하게 마셔도 몸의 기운을 돋우고 속을 편안하게 하는 등 효과는 그대로라는 사실!


 시원한 꿀물 타는법은 따뜻한 꿀물과 비슷합니다. 시원한 물에 꿀 서너 숟가락을 넣거나, 미지근한 물에 꿀을 섞은 뒤 얼음을 넣어 시원하게 만드는 것이죠. 다만, 너무 차갑게 만들면 위장을 자극하여 설사 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주의하는 게 좋습니다.



 가끔 꿀이 하얗게 굳는 걸 본 경험이 있는 분들도 많으실 겁니다. 이는 서늘하거나 차가운 곳에 꿀을 보관했기 때문인데요. 상온에 보관하더라도 겨울처럼 실내 온도가 낮은 계절에는 하얀 결정 같은 게 생기면서 굳을 수 있답니다. 이럴 때는 당황하지 마시고 조금 따뜻한 물에 담가두어 녹여보시기 바랍니다


 참고로 꿀 보관법은 16℃ 이상 되는 상온에 두는 것입니다. 그래야 결정이 생기거나 굳지 않죠. 또한, 스테인리스에 닿으면 항산화 성분이 훼손될 수 있기 때문에 허니디퍼, 나무, 유리, 도자기, 플라스틱 등의 용기 및 도구를 활용하는 게 좋답니다.



 

 오늘은 꿀물 타는법을 소개해보았습니다. 시원하게 마시든, 따뜻하게 마시든, 면역력 향상부터 숙취 해소까지 꿀물 효능은 변함없는데요. 항산화 성분 훼손을 막기 위해 알려드린 허니디퍼, 나무, 유리, 플라스틱 등의 용기 및 도구는 다이소 등에서 쉽게 만나볼 수 있다는 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신용카드 남용은 가계경제에 위협이 됩니다. 

※여신금융상품 이용시 귀하의 신용등급이 하락할 수 있습니다. 

 준법감시인 2019-0241호

 

해당 콘텐츠는 발행일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발행일 이후 내용이 변경될 수 있으니 

발행일이 많이지난 콘텐츠의 경우 관련 사이트 검색을 통해 최신내용을 확인해주세요. 


[금융거래보호 캠페인] 

금융회사는 어떤 경우든 비밀번호나 금융거래정보를 전화로 묻지 않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8 2019.03.12 09:3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카시아 마누카 항암작용

BC라이프
  • 금융 경기도 청년 복지 경기도 일하는 청년 시리즈 소개
  • 쇼핑 봄 트렌치코트 추천 어떤 트렌치코트를 입어야 진짜로 예쁠까요?
  • 리빙 5만원으로 주방 꾸미기 단돈 5만원으로 지금 바로 Do it!!